2018.08.22(수)

홈으로즐겨찾기회원가입묻고답하기

관혼상제

애,경사(哀慶事)

생활영어

생활중국어

오행상식(五行常識)

농사정보

격언/명언

인성교육

고사성어(故事成語)

바른말 고운말

땅 두릅의 효과 면역력 크다.

 


                                            (자료제공 농촌진흥청)

땅두릅이 면역력을 높여 감염된 세균수를 줄이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땅두릅은 두릅나무과에 속하는 여러해살풀로, 이른 봄 새순을 식용한다. 뿌리는 약재로 활용되며, 한의학에서는 근육통, 관절염, 요통, 무릎과 하지 동통, 피부가려움증, 두통 등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과 전북대학교는 땅두릅 기능성 효능 실험을 통해 땅두릅 열수추출물이 면역력을 높여 감염된 세균수가 줄어들었음을 과학적으로 구명했다고 발표했다.  

땅두릅 뿌리 열수추출물 100mg/kg을 일주일간 먹인 후 리스테리아 세균을 감염시킨 쥐는 체중이 줄지 않은 반면 먹이지 않은 쥐는 세균 감염으로 체중이 10%∼20% 감소했다.  리스테리아균은 오염된 음식을 통해 경구감염을 일으키는 세균으로, 감염 시 패혈증과 뇌수막염을 유발하며 20% 사망률을 보인다.  

또 땅두릅 뿌리 열수추출물을 먹인 쥐의 간과 비장에서 리스테리아균의 수가 먹이지 않은 쥐에 비해 약 100배∼1000배 감소해 감염에 대한 높은 면역력 수준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쥐의 골수에서 유래된 대식세포에 땅두릅 열수추출물을 24시간 처리했을 때 면역물질인 사이토카인(TNF-α, IL-1β, IL-6)의 생성이 증가하는 것도 확인했다.  

농촌진흥청 기능성식품과 최정숙 과장은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땅두릅의 면역력 증진 효과를 활용한 다양한 소재를 개발해 국민 건강 증진 및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말했다.

 

2015-12-15 06:19:06에 등록된 글입니다.[From : 121.154.115.19]
 

 
 

회원가입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ID/Pass찾기 ㅣ 광고신청 ㅣ 기사제보 ㅣ 신문사소개 ㅣ 청소년보호정책 ㅣ 신문윤리강령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